커뮤니티

남원시, 남원춘향제 신메뉴 개발 위한 백종원 더본코리아와 협업

페이지 정보

조회 83회 작성일 24-03-28

본문


남원시, 남원춘향제 신메뉴 개발 위한 백종원 더본코리아와 협업


- 우수한 품질의 지역 농산물 활용···먹거리 프로그램 개발

안전하고 합리적인 먹거리로 지역과 상생하는 남원춘향제 준비


남원시는 오는 5월 개최하는 제94회 남원춘향제의 안전하고 합리적인 먹거리 제공과 남원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백종원의 더본외식산업개발원과 협업한다고 밝혔다.

 

요리연구가 백종원 대표의 더본외식산업개발원은 지역축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먹거리 관련 메뉴개발, 컨설팅, 교육, 창업지원 등을 하는 외식전문기업이다.

 

남원시는 백종원의 더본외식산업개발원과 함께 오는 510()부터 16()까지 7일간 개최하는 남원춘향제에서 품질이 우수한 지역 내 농산물을 활용한 신메뉴를 개발해 선보이고, 축제 먹거리 부스를 기획해 맛뿐만 아니라 더욱 안전하고 합리적인 먹거리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막걸리 축제 행사장인 남원시 경외상가 리모델링을 통해 지속가능한 청년 먹거리 상가를 구축해 남원 도시 브랜드 입지 강화와 지역 경제 활성화도 함께 도모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남원시와 더본외식산업개발원은 제94회 남원춘향제에서 막걸리 축제전통음식 테마의 춘향 난장을 운영할 계획으로 먹거리 부스 운영자 선정 후 일대일 컨설팅 교육을 진행하게 된다.

 

바가지 요금 없는 남원춘향제를 위한 준비도 강화한다.

 

남원시는 남원춘향제 기간 동안 각각의 먹거리 존에 키오스크를 활용해 투명한 먹거리 시스템을 강화하고, 바가지요금 신고센터 운영으로 민원 사전 예방과 현장 점검을 통한 바가지요금 근절에도 나설 것이라고 전했다.

 

남원시 관계자는 더본외식산업개발원과 협업해 만든 신메뉴와 함께 전통음식, 막걸리, 다양한 세계음식을 테마로 맛있고 풍성한 남원춘향제가 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라며, ”무엇보다 안전한 먹거리와 바가지요금을 근절할 수 있는 시스템 강화로 상인과 관광객 모두가 만족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남원춘향제는 올해로 94회를 맞이하는 국내에서 가장 오래되고 대표되는 축제로 춘향, COLOR반하다의 주제로 관광객 모두가 한복을 입고 축제를 즐기는 컨셉트로 진행되며, 먹거리 부스 운영자도 한복을 입고 관광객과 함께 축제 분위기를 고조시킬 예정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